메뉴건너뛰고 본문 바로가기

Beltone

귀 건강 정보

귀 건강 정보

  • 난청의 종류
  • 등록일 : 2018.06.18 09:32:56 조회수 : 114


  • 난청의 종류는 발병 원인에 따라 크게 전음성 난청, 감각 신경성 난청으로 구분되는데


    이 두가지가 모두 나타나는 난청 유형을 복합성 난청이라고 합니다.


     


     


     전음성 난청이란 



     

    0003908459_001_20180316163926028.jpg



    귀의 외의나 중이와 같이 소리를 전달하는 통로 역할을 하는 기관의 질환이나 장애로 인해


    일시적으로 발생하는 난청을 전음성 난청이라고 합니다.


     


    중이염과 외상으로 인한 고막 천공이나 이소골 질환, 외이도 폐쇄증, 이경화증 등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감각신경성 난청이란 




    귀의구조.png



    감각신경성 난청은 전음성 난청보다 좀 더 내부에 있는 내이 기관이나


    뇌신경, 뇌관 등에 이상이 발생해 나타나는 난청입니다.


     


    소음성 난청이나 노인성 난청, 미로염, 뇌수막염 등의 염증성 질환이나


    메니에르병, 청신경 종양, 갑상선 기능 저하증, 어셔 증후군, 바르덴 부르크 증후군 등 다양한 원인이 감각 신경성 난청을 유발합니다.


     


     


     복합성 난청이란 



     

    복합성 난청은 전음성 난청과 감각신경성 난청의 요인이 모두 발생하는 난청을 말합니다.


     


    요즘은 노인성 난청뿐 아니라 지나친 이어폰 사용, 스트레스, 지속적인 소음 환경 노출 등 후천적인 요인으로 인해


    젊은 층에서의 난청 역시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0004-1.jpg

     

     

    mug_obj_201603172253516110.png



     

    따라서, 난청을 미리 예방하는 것은 물론 발병 초기에 적극적인 관리를 통해


    증상이 악화되는 것을 막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소리가 잘 들리지 않으면 대인관계, 사회 생활 등에 어려움으로


    경제적, 사회적 문제 뿐 아니라 우울증, 대인기피증, 치매 등


    건강 및 정신질환과 관련된 문제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효과적인 난청 예방법은?



     


    노화로 인한 난청은 피하기는 어려우나, 난청을 발생시키는 위험 요소들에 주의하면 난청을 최소화시킬 수 있고


    특히 유소아 난청 예방을 위해 중이염, 감기 등의 질환을 예의 주시하고 관리하는 것 또한 매우 중요합니다.


     


    1. 이어폰 사용 자제 및 큰 소음에 노출되지 않게 주의


     

     

    이어폰.jpg

     

     


    요즘 어디서나 이어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을 흔히 볼 수 있는데요,


    특히 어린 학생들의 이어폰 사용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많은 분들이 이미 알고 계시겠지만, 이어폰 사용은 고막에 가깝게 큰 소리를 지속적으로 들려주는 것이기 때문에


    귀 건강에 매우 치명적이며, 대표적인 난청 발생원인 중 하나입니다.


     


    또한 지속적으로 필요 이상 큰 소음에 노출되는 것에도 주의해야 하는데,


    일반적으로 90dB 이상의 소음(기계톱소리, 트럭소리)은 내이에 손상을 줄 수 있기 때문에 평균 8시간 이상 소음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며,


    115dB 이상 소음(자동차 경적 소리, 시끄러운 락 음악 등)은 귀에 매우 치명적이므로


    짧은 시간이라도 노출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2. 장시간 소음 노출 시, 귀마개 사용


     


    10477251643_20161014073253.jpg



    소음이 난청 발생의 주 원인이라는 사실은 알지만, 작업 환경 등 어쩔 수 없이 소음에 노출될 수 밖에 없는 경우


    귀마개 등 청력 보호구를 사용해야 합니다.


     


    3. 금연, 금주 및 스트레스 관리


     

     

    흡연-1.jpg

     

    스트레스-1.jpg


     

    흡연자는 비흡연자에 비해 평균 1.7배 청력 저하가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고,

     

    부모의 흡연에 노출된 아동일수록 소아 중이염 발생률이 증가한다는 보고가 있었습니다.


     


    흡연과 함께 음주는 모든 건강질환을 악화시키고, 혈관 장애를 유발해 난청 발생률을 증가시킵니다.


     


    또한 스트레스 역시 혈관 수축을 유발하고 청신경과 청각 세포의 기능을 떨어뜨려


    청력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4. 만성 질환 예방 및 관리


     

     

    고혈압3.jpg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등 심혈관에 영향을 미치는 만성질환은

     

     

    미세혈류 장애를 일으키거나, 내이로 이어지는 혈류에 이상을 일으켜 난청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신부전증 등의 질환으로 인해 특히 고음역의 난청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5. 감염으로 인한 난청 예방


     


    산모.jpg



    임신 중 산모의 감염, 신생아 또는 영아기 감염으로 난청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임신 중 산모의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하며, 신생아 시기에 MMR(홍역, 볼거리, 풍진) 예방 접종을 꼭 받아야 합니다.


     


    6. 철저한 위생 관리


     


    소아 중이염-1.jpg



    소아는 성인에 비해 이관(코에서 중이로 이어지는 기관)이 짧고, 수평으로 위치해


    코의 균이 귀로 옮겨질 위험성이 커 중이염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또한 중이염은 감기로 발생하는 경우가 많이 감기 및 중이염에 대한 철저한 예방 관리가 필요합니다.





     

     


    BELTONE_LOGO_CMYK294-11.png

     

     

     

     

    벨톤 블로그 링크 배너.jpg